YBM어학원

수강후기

초등학생 때 이후로 영어학원은 다녀본적도 없고 그 이후로도 영어는 나와 안 맞아서 포기했었음. 일반영어도 못하는데 토익은 더더욱 뭔지도 모르고 배워본적 1도 없었음.
근데 취업하려면 토익이 필요하대서 울며겨자먹기 식으로 학원다님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처음 토익학원을 다니는거라 반 고를때 500반도 있었지만 다들 600이상 듣는데 혼자 500들으면 쫌 그래 보이고 친구랑 같이 듣는거라 따로 듣기도 뭐해서 600신청하고 수업듣기 전에 혼자 겁부터 먹고 들어감.. 근데 왠걸 기초도 없는 상태에서 나한텐 높은 반인 곳으로 들어갔는데 진짜 와 진심 플라잉토익에 토마스쌤(진영쌤)이라고 계시는데 완전 개 핵쉽게 귀에 쏙쏙 박히도록 가르쳐주심;;

솔직히 영포자여서 영어 공부하면서 단어 모르는것도 무진장 많았고 형용사 명사 등등 뭐라는지 이해안되고 주어 동사 찾는거도 여려워 했는데 이번 수업 들으면서 살짝 영어에 자신감 생긴듯한 기분이 듬!! 물론 한달 다녔다고 무슨 저렇게 까지 말하냐 할 수도 있는데 진짜 강의 들어보면 내맘 이해 할 수 있음!!!

진심진심 레알로다가 영어 1도 모르고 abcd만 알아도 할 수 있음!! 사실임.
토익공부 해야되고 관심있는 분들은 부산 서면 YBM플라잉토익 꼭 들으셈!!ㅠㅠ 다른 후기들 봐도 여기 강의가 성적 최고점인 학생들이 수두룩함. 진짜 들으면 후회 안함. 또 선생님께서 한명한명 영어 다 봐주시고 모르는거 카톡하면 바로바로 답장해주심 그리고 너무 현실적으로 뼈 때리는 인생조언도 해주심.. 한달 간 너무 맞은듯 근데 다 맞는 말이고 사실이여서 반박불갘ㅋㅋㅋㅋㅋㅋㅋ

말이 길어진듯 하지만 팩트만 말하자면 진짜 토익공부하려면 제대로 된 곳에서 해야 내가 하고자 하는 다음것으로 넘어갈 수 있음. 강의 들으면 절대 후회 안하고 영포자가 "영잘알" 되게끔 만들어 주는 곳임. 아 그리고 쌤 진짜 이쁘심. 여자인 나도 반할 정도임//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