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M어학원

불같이 오를 나의 점수 라이브 방송 강의 배너 이미지

수강후기

수강후기1위 끝장토익은 지름길이다.











1. 끝장토익을 만나기 전의 "나"는?




어렸을 때부터 제일 싫어하는 과목을 꼽으라면 영어라고 할 정도로 영어를 정말 싫어했어요, 수능 공부를 할 때도 영어 공부만 편식해서 수능 점수도 영어만 편차가 엄청 컸어요. 단어를 외우고, 분석하기보다는 그냥 대충 느낌으로 문제를 풀어서 정답률도 그렇게 높지 않았구요. 공부하는 방법을 잘 몰라서 시간 대비 점수가 오르는 것 같지도 않고.... 대학교에 오고 나서는 영어가 너무 싫어서 전공 용어 빼고는 영어에 손도 안 댔어요. 토익 점수가 필요해서 오랜만에 영어에 손을 대니까 정말 끔찍한 점수가 나오더라구요.... 제대로 공부하고 싶은 마음에 끝장토익을 신청했습니다.














2. 끝장토익을 만나고 난 후의 "나"는?







일단 가장 먼저 꼽는 큰 변화는 스스로 영어를 공부하기 시작했다는 거예요! 끝장토익을 수강하면서 토익 공부는 이렇게 하는구나를 알게 됐던 것 같아요. 그래서 혼자 책상에 앉아 단어도 외우고, LC도 듣고 RC도 풀게 됐어요. 방학이라 일정도 많고 자칫 나태해질까 봐 걱정했는데 바쁘다가도 시간이 남으면 자연스럽게 토익 공부를 하고 있는 저를 발견했어요. 전체적으로 토익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졌어요!











3. 끝장 LC 박소희 쌤 강의에서 좋았던 점은?








실제 발음을 하나하나 알려주시는 게 너무 좋았어요! 그동안 영어를 공부할 때 읽고 듣는 것보다는 주로 글로 써진 영어여서 그런가 발음이 생각하는 것과 조금이라도 달라지면 못 듣고 헤맸거든요. 근데 선생님이 차근차근 이 부분에서는 이 단어가 이렇게 발음이 난다는 것을 설명해 주셔서 그 다음부터는 그 단어만은 제대로 알아듣게 돼요. 원래는 LC 풀 때 허둥지둥 풀었는데 문제 키워드 잡고 키워드마다 문제를 어떤 식으로 접근해야 하는지 알려주셔서 이제는 허둥지둥 풀었던 습관이 많이 없어졌어요!

















4. 끝장 RC 박진영 쌤 강의에서 좋았던 점은?





고등학교 때 영어를 정말 열심히 공부했지만 중간중간 빵꾸(?)난 문법 개념들이 좀 있었어요. 하나하나 차근차근 알려주셔서 너무 좋았어요. 문장을 해부하고 정리하는 요령이 많이 생긴 것 같아요. 단어를 외우다 보면 와닿지 않아서 까먹는 경우가 생기는데 그럴 때마다 사진을 함께 보여 주셔서 연상하면서 공부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 집에서 혼자 공부할 때도 종종 그렇게 해서 단어를 외우고 있어요. 그리고 중간중간에 연상암기법 같은 것도 많이 공유해 주시고, 가끔 발음도 알려주셔서 너무 좋았어요. 공부할 때 가끔 수업 시간 생각나서 전~명구! 하면서 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5. 끝장토익의 체계적인 시스템 중에서 좋았던 점은?





수업 전날 개인적인 일정도 소화하고, 늦게까지 공부하고 오면 가끔 졸릴 때가 있어요.... 그럴 때는 집에 와서 수업 내용을 두세 번 다시 들을 수 있으니까 너무 좋았어요. 꼭 그런 상황이 아니더라도 복습하다가 다시 듣고 싶은 부분이 있으면 집에 와서 언제든 다시 들을 수 있으니까 현강과 인강의 장점을 모두 갖고 있다고 생각해요! 토익 시험을 실제로 본 적이 없어서 연습이 많이 필요했는데 금요일마다 특강을 열어주셔서 토익 시험을 연습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

















6. 쌤들에게 한마디♡





선생님들! 정말 감사합니다. 저는 제 꿈을 위해서 토익 공부를 시작하게 됐는데 사실 공부하기 전에 겁부터 먹었었어요. 영어를 정말 무서워하거든요. ㅠㅠ 중간에 포기할까 봐 걱정도 많이 했어요.... 근데 선생님들 덕분에 그래도 재밌게 공부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 주변에 토익 공부를 고민하는 지인이 있다면 당당하게 종로YBM 끝장토익을 추천할 거예요! 한 달 동안 정말 감사했습니다~ 나중에 또 만나고 싶어요! ♡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