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M어학원

불같이 오를 나의 점수 라이브 방송 강의 배너 이미지

수강후기

주말반 입문반으로 수강한지 이제 2개월이 되어갑니다.
누구라도 그러하듯 영어공부 해보려고 시도는 참 여러번 해보았습니다.
종로 YBM에서 출근전에 원어민 영어 회화학원도 몇개월 다녀보고, 출퇴근길에 강의를 들어보기도 하고 말이죠.
그러나 몇개월 학원만 왔다갔다 하다가 결국에는 다시 손을 놓게되더라구요.

케쌤 수업은 예전부터 수강후기를 보고 꼭 한번 들어보고 싶었지만, 시간이 도저히 안맞아서 못듣다가, 이제서야 주말반으로 듣게되었는데, 정말이지 저에게는 인생강의입니다.

영어를 해야지, 영어로 말하고 싶다 하면서도, 하고는 싶은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는 막막한 상태인 저에게는 정말이지 딱 맞는 수업이에요.
개념잡고, 이해할 수 있게 분명하고 정확하게 가르쳐주셔서 수업을 듣다보면 문법이 정리 되는 느낌입니다.
쓸모없는 문법이 아니라, 정말이지 피가되고 살이되는 수업이라고 생각합니다.

더 미리, 일찍 케쌤과 만나지 못한것이 아쉬울 따름이지만 지금이라도 만나게 되어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강사가 아닌 선생님이고 싶다던 케쌤의 말이 기억에 남네요.
저는 정말 이번이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하고, 제대로 딱 개념잡고 말할 수 있도록 꾸준히 수강할 계획입니다.
감사한 마음 전하고 싶고, 케쌤 수업을 많은 분이 알게 되셨으면 싶어서 이렇게 글을 남겨봅니다.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