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M어학원

불같이 오를 나의 점수 라이브 방송 강의 배너 이미지

수강후기

본 강의 후기입니다. 아직 수강중이기에 확실한 결론은 못 말씀드리나 제가 지금까지 영어를 포기했던 이유를 알게 되었습니다. 중학교 때부터 영어에 손을 놓았던 이유가 영어가 어려워서였었는데 사실 영어는 크게 어려운 것이 아니라 몰라서 재미가 없고, 재미가 없으니까 공부가 하기 싫고, 그래서 안 했던 것이었다는 것을 깨달았어요. 고등학교 때부터 영어에 손을 놓고 수학이나 국어만 줄창 한 저로써는 영어 공부를 제대로 하는 것이 처음인데, 실력이 빠르게(?)는 아니지만 점점 문제도 보이고 단서도 잘 찾아지고, 오답률도 줄어가는 것이 가시적으로 보이네요. 영어를 못 하는 것은 안해서 못 하는 것이고, 그래서 재미 1도 없고 어렵게 느껴지는 것이지 뭐 영어는 외우기만 하면 끝이니까요 근데 이 강의는 기본적으로 과제가 질리게 많습니다. 그런데 이 정도 노력은 저도 하니까 여러분도 할 수 있을 겁니다. 저 같이 고등학교 때 영어 4등급 이하였던 분들에게 권해 드립니다.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