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M어학원

불라방 자세히보기(새창)

수강후기

안녕하세요. 저는 2019년 1월을 시작으로 케쌤의 영작문 초중급반을 수강하고있는 한 학생입니다.
수강한 기간이 길지 않지만 제 영어실력은 이제 전과 비교할 수 없으므로, 이 글을 남기려 합니다.
수강 전, 저는 아직 영어를 시작하지 않고 이 글을 보시는 분과 별 다를 것 없는 영어를 잘 못하는 학생이었습니다.
저는 외국에 나가서 잠깐 생활했던 적이 있었는데요.
그때 생활하며 배운 간단한 안부 등의 회화로 제가 영어를 좀 한다고 생각하는 학생이었습니다.
그리고 케쌤 수업을 처음 수강하니 드는 생각은, '아무것도 모르고 남의 말 따라하는 앵무새 였구나' 라는 생각이었습니다.
제가 쓰던 문장의 구조는 아무것도 모르고 무작정 외우고 따라만했으니, 몇 마디나 할 수 있었을까요.
수업을 들은 이후로 저는 많은 변화가 생겼습니다.
그 전에는 무작정 귀로 듣고 입으로 바로 뱉는 생각 없는 남의 영어 였다면, 이제는 머리로 먼저 생각하고 입으로 말하는 제 영어를 하게된 것 입니다.
물론 지금도 많이 미숙하지만, 이제는 영어를 접근하는 방법도 달라지고 또한 영어를 대하는 제 태도도 많이 달라졌습니다.
누군가에게 영어로 말을 하는게 두렵지않고, 내가 하고 싶은 말을 만들어서 전달 해 주는 것이 재밌고 자신감이 많이 생겼어요.
단순히 영어 문장 한 두개가 아닌, 단어 한 두개가 아닌 제가 영어에 자신이 생겼다는 것이 다른 사람에게 가장 추천 해 주고 싶은 이유입니다.
제가 다른 수업을 들었다면, 지금 이렇게 다른 누군가에게 영어가 자신있다고 말 할 수 있었을까요.

이 글을 보고계신 여러분들도 영어에 자신감을 얻기 원하신다면, 저는 꼭 케쌤의 영작문반을 추천 해 드리고 싶어요.
앵무새라고 생각했던 저도 재미와 자신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누구든 가능하다고 믿어요. ㅋㅋ
한 발만 내딛으시면 남은 걸음은 케쌤과 뛰어가실 거예요. 이 글을 보시는 여러분 모두 영어에 자신감이 생기셨으면 좋겠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