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M어학원

불라방 자세히보기(새창)

수강후기

전 영어를 일찌감치 포기를 했었습니다.

물론 문법 책을 보고 단어도 암기하며 혼자 공부를 해 봤지만,
막상 문제를 보면 이게 도대체 무엇을 물어보는 문제인지 부터 막히기 시작해 찍기 일수여서
언제나 토익점수는 제자리 였습니다.

하지만 플라잉 토익 기초반을 듣고 나서 영어 울렁증이 사라져 가는 것을 최근에 느끼고 있습니다.
문장의 구조가 보이기 시작하고 글로만 보던 문법이 진짜 뇌에 새겨지듯
이전에는 알고만 있던 지식들이 아 이렇게 쓰이는 거구나 하는 것이 하나 둘 보이기 시작합니다.

영어의 기본도 모르던 이전과는 달리 이젠 간단한 문제는 자신있게 답은 적을 수 있을 정도가 되었습니다.
정말 영어를 싫어하고 영어를 포기했던 제가 맞나 싶을 정도의 신선한 충격을 받았습니다.

제 수준을 여기까지 끌어올려준 선생님께 감사드리며,
저는 감히 중급반에 발을 들여 보고자 합니다.
플라잉 토익으로 제가 어디까지 올라갈수 있을까요?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이 저와 같은 기분을 느껴봤으면 좋겠습니다.
플라잉토익 화이팅!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