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M어학원

수강후기

윤희원 선생님의 550 목표반 리얼 후기입니다
방학을 맞아 토익을 공부하려 학원을 등록했습니다 딱히 선생님을 알아보고 신청 한군 아니구요 와이비엠 어학원 중에서 복습영상을 올려준다는 말에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550반의 경우 토익의 기초를 다져주는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시고 기초를 잘 가르쳐 주십니다.
수능 7등급이였고 5년정도 영어와 담을 쌓고 있는 저에게는 토익은 어려운 벽과 같았습니다.
하지만 선생님의 기초문법정리가 머리에 쏙쏙 들어왔습니다. 어찌보면 기본을 가르치기에 크게 어렵지도 않았고 영어공부에 흥미를 느끼게 해주는 수업 이라고 생각이듭니다
550반의 경우 먼저 1시간 듣기 lc를 하고 1시간 rc를 합니다 lc수업의 경우 정답이 나오는 부분의 힌트를 콕콕 찝어주셔서 저와 같이 모든 듣기지문를 완벽하게 이해하지 못하는
친구들에게는 굉장한 꿀팁이었습니다 그리고 한지문 한지문 녹음숙제를 냅니다. 녹음숙제를 하면서 말하기를 하다보니 듣기가 뚫리는 저를 발견할수 있었습니다
처음에는 파트 1 3개 틀리고 파트 2 반정도 틀리고 파트3,4는 반이상 틀렸었습니다 하지만 어느센가 파트1에서 1개라도 틀리면 좌절하는 저를 볼수있었고 (6번정도 치면 1개틀리는거 같아요 나머진 다 맞고)
파트 2의 경우 반 정도 틀리는게 2-4문제 틀립니다 파트 3,4의 경우 반이상 틀리던 제가 4-6문제? 틀립니다.
이맘때 쯤이면 친구들이 다들 토익을 합니다 토익을 같이하는 친구들중 저만 수능 7등급에 영알못 이고 다른친구들은 다들 영어를 잘하는 친구들입니다 같이 공부하기 부끄러울 정도로요
근데 선생님 수업듣고 제가 듣기를 제일 잘하게되었습니다 점수 상승률로 보면 160-180 이 380- 420 정도 나옵니다 듣기만... 이게 한달의 반틈입니다 (듣기는 1시간수업)
다음으로 알씨의 경우 기초의 틀을 만드는게 얼마나 큰지 알았습니다. 문법을 모르는 제가 영문법을 따지게 되고 친구들에게 오~쫌하는데? 하는 소리를 듣는 과정입니다
영어를 못하는 친구들은 공감하겠지만 영어에서 제일 어려운건 단어라고 생각합니다 근데 희원쌤이랑 공부를 하면 많이 나오는단어 어느정도 나오는단어 잘 안나오는단어가 구분이됩니다
공부를 하다보면 많이나오는 단어의경우 자동으로 외워집니다 단어수준이 중학생과 같던 저가 문맥으로 단어를 유추하는 과정이 되었습니다
이까진 후기고.. 솔직한 심정으로
희원쌤은 영어와 교육을 전공하셨데요
즉 영어도 잘하는데 가르치는거도 잘합니다
희원쌤이 가르치는데로 하면 성적이 안오를 수가 없어요.. 근데 가르치는데로 100퍼센트 따라가기 힘듭니다.. 자기껄로 만든다기엔 제가좀 부족했거든요
저는 한 70-80퍼센트 정도 제것으로 만든거같습니다 빡세게 해서 100센트 자기껄로 만들면 고득점 획득 가능할꺼같아요
숙제 하다보면 엄청 많고 힘듭니다 공부를 하면 외울것도 많구요.. 하지만 재밌게 할수있습니다 희원쌤이랑 하면..
다들 힘내세요 (폰으로써서 좀 오타많아요..)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