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M어학원

수강후기

1. 끝장토익을 만나기 전의 "나"는?
우선 영어라는 과목에 흥미를 전혀 느끼지 못했다. 공부를 해도 점수가 올라가지 않았기 때문에 없던 흥미가 갈수록 더욱 없어졌다. 영어듣기는 아는 단어만 들렸으며, 아는 단어도 내가 배웠던 단어의 발음과 달라 들리지 않을 때에도 있었다. 또한 문법은 이해가 안 가는 상태로 무작정 외웠기 때문에 이론만 알았을 뿐 적용하고 응용하는 것이 되지 않았다. 무엇보다 한 문제를 푸는 데에 있어 시간이 오래걸려 늘 시간안에 모든 문제를 풀지 못하였다.


2. 끝장토익을 만나고 난 후의 "나"는?
문제푸는 기술이 생기면서 문제를 푸는데에 걸렸던 시간이 많이 짧아졌고, 아는 것이 많아지면서 영어에 흥미가 생겼다. 소희쌤의 수업 덕분에 아는 단어는 물론이고 새로운 단어들도 많이 들리기 시작했고, 진영쌤의 수업 덕분에 문법을 이해하는것에서 더 나아가 그 이론을 문제에 적용하고 응용할 수 있게 되었다. 영어문제를 볼 때 예전에는 마냥 두렵고, 보기가 싫었는데 이제는 어떤 문제일까 들여다보게 되었다.


3. 끝장 LC 박소희 쌤 강의에서 좋았던 점은?
분명 알고있는 단어임에도 들리지 않아 처음에 스스로 너무 놀라고 좌절도 했는데 선생님께서 발음을 다시 알려주시고, 반복해서 들려주시고, 중간중간 문제의 정답 핵심을 잡아주셔서 점점 귀에 들리지 시작했을 때 너무 뿌듯했어요 !! 그리고 무엇보다 수업을 지루하지 않도록 이끌어주셔서 너무 멋지다고 생각했습니다 ! 또한 오다가다 마주치면 밝게 인사해주시고, 받아주셔서 너무 감사했어요 :)


4. 끝장 RC 박진영 쌤 강의에서 좋았던 점은?
아나운서 출신이라고 하셨는데 정말 발음이 너무 정확하고 목소리도 좋으셔서 집중이 잘 됐고, 수업시간 내내 귀에 꽂혔어요 !! 그리고 무엇보다 문제푸는 기술을 알려주셔서 너무 좋았어요 ! 선생님 덕분에 문제 푸는 데에 시간도 많이 줄었고, 해부방법도 너무 좋고, 가장 자신없고 피하고 싶었던 문법문제가 이제는 어떤 문법문제가 나왔을까 하며 기대하는 마음가짐으로 문제를 바라보게 되었어요 ! 정말 시험장가면 '이브블알안트'와 같은 줄임말들이 생각날 것 같아요:)


5. 끝장토익의 체계적인 시스템 중에서 좋았던 점은?
조교진이 숙제검사를 해주거나 가끔 선생님을 도와 단어시험 도장을 찍어주는 등 빈틈을 주지 않는 시스템이 참 좋다고 느꼈습니다. 시간관리를 해주는 느낌이였고 풀어질 수 있는 시간을 잡아주었던 것 같아요. 또한 주마다 있던 모의토익이 너무 알찼던 것 같아요. 토익을 한 번도 해본 적 없던 사람은 모의토익을 통해 분위기와 시험지 등을 미리 알 수 있어 좋았고, 매주 있었기 때문에 사정이 있어 이번주에 참석하지 못해도 다음주에 참석할 수 있음이 좋았습니다.


6. 쌤들에게 한마디♡
영어는 물론이고 문제를 푸는 기술, 단어를 외우는 방법 등 영어를 다루는데에 필요한 기술을 알려주셔서 너무 좋았어요 ! 덕분에 문제를 푸는 데에 시간이 오래걸려 모든 문제를 풀지 못했던 저는, 제시간안에 풀 수 있는 문제의 수가 늘어났고 앞으로도 늘어날 예정입니다 !
선생님들 수업 들을 때마다 역시 전문가다 싶었어요 :) 듣기도 좋았고 집중도 잘됐고 무엇보다 점수가 오르는 게 눈에 보여서 너무 기뻤습니다 ! 800, 900점과 같이 고득점이 될 때까지, 나중에 토익을 다시 공부하고싶을 때 끝장토익 수업을 들을 것 같아요~
후기가 도움이 되셨나요? 0